토클후기




11월 9일 일요일에 토클을 보고왔다. 부천 중동 어디 중학교에서 보고왔다.
시험시간은 약 2시간 가량이고 중간에 듣기평가가 있다.
공부는 대충대충 2주정도 했고 개별 유형에 대한 파악이랑 어휘어법에 시간을 주로 쏟았다.

엉헝 쓰기문제 1문제랑 주관식 두어개 완전 틀린 것 같고 읽기문제도 생각보다 까다로웠다.
1교시는 어케어케 다 풀었고 2교시는 지문 1개인가 찍었다.ㅠㅠ 대체적으로 시간이 매우 촉박하다.
3등급 나와야 가산점을 얻을 수 있는데 턱걸이라도 제발제발 받았으면ㅠㅠ

1교시에서 읽기를 먼저 풀고 어휘어법 풀었는데 잘한 것 같음. 읽기지문이 길고 까다롭기때문에 먼저 집중해서 푸는 게 낫다.
지문하나 날리면 그냥 2~3문제를 틀리는 거니까... 차라리 시간이 모자를 것 같음 어휘를 찍는 게 훨 나아보임.
그리고 듣기문제는 대체로 쉬운 편이어서 거의 안틀릴 것 같다. 문제는 주관식....

만약에 다음번에 또 보게 된다면 음 재빨리 쓰기(작문)연습을 할 것이고 읽기를 시간내에 정확히 하는 연습을 주로 할 것이다.
너무 어휘어법에 시간을 쓴 것 같음. 여튼 그랫음ㅋㅋㅋ 어휘어법은 해도해도 끝이 없으니 걍 적당히 자주 훑는게 좋은 것 같음.



근황.

1. 이글루고 네이버 블로그고 웹에다 뭔가를 끄적대는 것도 참 오래간만인 것 같다. 나름 졸업학기랍시고 정신이 없었는데, 전공4과목+아카데미수업+졸업시험+졸업논문의 여파로실제로 몸은 크게 바쁘지 않았으나 마음이 한없이 바빴다... 11월 말인 지금은 복전 졸시는 무사히통과(비록 재...시험...을 보긴 햇지만은...)!! 하였고, 중간고사 이후... » 내용보기

쉰들러리스트, 이 모든 것이 사실이라니.

아무 생각없이 나치의 홀로코스트에 관해 구체적으로 그린 영화가 보고싶어서 찾아봤다. 잔상이 참 오래 남는다. 또 저 끔찍한 일들이 죄다 사실이라는 것에 참담함을 느꼈다.600만의 유대인이 죽었는데, 아우슈비츠에서만 최대 400만명이 단체로 희생되었단다.핑크플로이드의 Another brick in the wall 뮤비에 학생들이 기계에 들어가서 소세지가 ... » 내용보기

뭐하긴 뭐해

 휴학기간들어 제일 짜증나는 말은 "뭐해?".뭐하긴 뭘해 뭔가 하고 있겠지숨을 쉬던 밥을 먹던 뭔가 하고 있겠거니~나도 이 귀중한 시간을 어떻게 하면 더욱 더알토란같이 알차게 보낼 수 있을지 온 궁리를다하면서 사느라 바쁜데 남들은 참 남의 일에 관심도 많다.친구란 것들은 더하다. 잘 살겠거니, 지금은 좀 궁해도볕들 날이 있겠거니 하면서 열심히 ... » 내용보기

골목을 거닐다

 근 한달 째. 또 배가 난리가 났다. 동네 의원에서 약을 몇 번 타먹어도좀처럼 낫질 않아서 소사동에 성모병원에까지 찾아갔다. 뭔가 기분이 몹시 언짢은 듯 했던 젊은 여의사는 '최근 스트레스받는 일이 없었냐'고 질문했는데, '늘 그렇죠 ㅎㅎ' 라는 식으로 얼버무리고 말았다. 배는 고픈데 집어넣으면 아프다. 뭐 어쩌라는겨??? 내 몸이고... » 내용보기